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

건강정보

  • 건강강좌
  • 칼럼
  • 진료상담
  • 오시는길
  • 진료시간
  • 의료진소개
  • 비급여항목
  • 서류발급
  • 고객의 소리

상담 및 문의 안내

대표번호 061)689-8114

건강검진센터 061)689-8118, 응급의료센터 061)689-8350 응급의료센터는 24시간 진료가능합니다.

친절한병원, 함께하는 병원 제일병원입니다.

친절한병원, 함께하는 병원 제일병원입니다.

홈 건강정보바 이미지 칼럼

칼럼

제목

폭염 속 온열질환 예방하려면?

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 최근 나흘새 온열환자 285명이 발생한 가운데 질병관리본부는 폭염, 열대야 등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됨에 따라 온열질환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.

질병관리본부는 온열질환 감시결과(5.20~7.15) 올해 총 551건의 온열환자가 신고(사망 4명)되었으며, 최근 나흘(7.12~7.15)새 285명(52%)이 신고되어 급증세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.

온도계가 40도 가까이 올라간 모습

지난 5년간 온열질환자는 총 6,500명 보고되었으며, 10명 중 4명(2,588명, 40%)은 낮시간대(12~17시) 논밭‧작업현장 등 실외에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. 또한, 낮 시간대를 전후한 아침‧저녁(9시~12시, 17시~21시)에도 실외에서 2,162명(33%)의 온열질환자가 보고되었으며, 집안이나 작업장 등 실내에서 발생한 경우도 1,291명(20%)에 달해 폭염과 열대야가 예보되어 있는 경우에는 건강수칙 준수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.

폭염으로 인한 건강피해는 건강수칙을 지키는 것만으로도 예방이 가능하므로 물 자주 마시기, 더운 시간대에는 휴식하기 등 건강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중요하다. 폭염 시엔 술 또는 다량의 카페인 음료를 마신 후 작업하지 말고, 만성질환(심혈관 질환, 당뇨병, 뇌졸중, 투석 등)이 있는 사람은 폭염에 더 취약할 수 있으므로 특히 주의해야 한다.

또한 일사병‧열사병 등 온열질환이 발생하면 즉시 환자를 시원한 곳으로 옮긴 후 시원한 물수건으로 닦아 체온을 내리고 의료기관을 방문해야 한다. 환자에게 수분보충은 도움 되지만 의식이 없는 경우엔 질식 위험이 있으므로 음료수를 억지로 먹이지 말고 신속히 119에 신고하여 병원으로 이송해야 한다.

출처: 건강이 궁금할 땐, 하이닥 (www.hidoc.co.kr)